'컬투쇼' 강재준, 남다른 아내 사랑 "이은형, 눈이 커서 꽃이 기죽더라"

입력
2021.04.19 15:17
수정
2021.04.19 15:17

강재준이 이은형과 제주도 여행을 언급했다. SBS 보이는 라디오 캡쳐

개그맨 강재준이 남다른 아내 사랑을 전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이하 '컬투쇼')에서는 강재준과 최성민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강재준은 "촬영 차 이은형과 제주도에 다녀왔다. 그런데 그 날이 이은형의 생일이었는데 '컬투쇼'에서 제주도 숙소로 큰 꽃을 보내주었다. 진짜 너무 감동해서 울뻔했다. 기사도 많이 났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강재준은 "저도 꽃을 준비했는데 '컬투쇼'에서 보낸 꽃과 크기 차이가 나서 은형이가 꽃을 집어 던지더라. 저를 너무 초라하게 만들었다. 저의 여행은 악몽이었다"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특히 강재준은 "이은형이 눈이 크니 꽃이 바로 시들더라. 이렇게 말해야 부부관계가 편하다"라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김정은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1,324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