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명계' 송갑석 최고위원 사의…이재명 수용

[속보] '비명계' 송갑석 최고위원 사의…이재명 수용

입력
2023.09.23 15:21
수정
2023.09.23 15:24
구독

송갑석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뉴시스

'비이재명계'로 꼽히는 송갑석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사의를 표명했다.

강선우 민주당 대변인은 23일 이 대표가 송 최고위원의 지명직 최고위원직 사의를 수용했다고 밝혔다. 송 최고위원은 전날 이 대표에게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송 최고위원은 전날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 불참했다. 전날 최고위원회의에서는 회의를 주재한 정청래 최고위원부터 박찬대 서은숙 최고위원까지 이 대표의 체포동의안에 가결표를 던진 비이재명계를 향해 날 선 비난을 퍼부었다. 정 최고위원은 "제나라 국민이 제나라를 팔아먹었듯 같은 당 국회의원들이 자기 당의 대표를 팔아먹었다"고 비난했다. 박 최고위원은 "배신과 협잡의 구태정치에 당원과 국민이 분노한다"며 "익명의 그늘에 숨는다고 책임이 사라지지 않는다. 책임질 날이 반드시 올 것"이라고 했다.

문재연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