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팡이 짚은 이재명, 녹색병원서 법원으로 출발

[속보] 지팡이 짚은 이재명, 녹색병원서 법원으로 출발

입력
2023.09.26 08:49
수정
2023.09.26 09:58
구독

오전 10시 서울중앙지법에서 영장심사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6일 오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리는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을 나서고 있다.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6일 오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리는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기 위해 서울 중랑구 녹색병원을 나서고 있다.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6일 오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서울중앙지법으로 출발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8시 30분 검은 정장에 지팡이를 짚은 모습으로 중랑구 녹색병원을 나섰다. 그는 병원 앞에서 같은 당 정청래·고민정·서영교 의원 등과 악수한 뒤 승용차를 탔다. 별다른 입장 표명은 없었다. 병원 앞에 나온 지지자들은 "대표님 힘내십시오" 등 구호를 외치기도 했다.

이 대표에 대한 영장심사는 이날 오전 10시에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다.


원다라 기자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