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 우리 지역 경제는?' 한은, 주간 지역경기지표 개발

'이번 주 우리 지역 경제는?' 한은, 주간 지역경기지표 개발

입력
2023.11.20 15:22
수정
2023.11.20 15:46
구독

WREI, 시의성·지역 비교 용이
'테스트 단계'... "활용 방안 고민"

경기가 호황일수록 진한 빨강, 불황일수록 진한 파랑으로 표시되는 ‘지역경기 스냅샷’. 코로나19 초기엔 경기가 불황이었으나, 2021년 중 백신 접종이 시작되면서 경기가 개선되는 흐름을 보이고 있다. 한국은행 제공

한국은행이 각 시도의 경기 상황을 종합적으로 시의적절하게 판단할 수 있는 주간 단위 지역경기지표를 개발했다.

한은은 20일 BOK이슈노트 보고서를 통해 그간 전국 단위에 비해 사용 가능 통계가 적고, 서로 비교도 쉽지 않았던 지역 통계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한 ‘주간 지역경기지표(WREI)’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WREI는 실물경제·경제심리·금융·가계·노동시장 등 5개 범주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산출한다. 각 시도별로 작성하는 경기동행지수와 달리 구성지표가 동일해 지역별 비교에 용이하다.

대부분 시도별 WREI는 전국 단위와 유사하게 움직였다. 다만 일부 지역의 경우 일정 기간 다른 흐름을 보이기도 했다. 2020년 3월 대구·경북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이 지역 거주자의 소비가 큰 폭으로 감소하고, 지역 WREI 증가율이 크게 하락한 게 대표적이다. 최근에는 중국 경기 회복세 약화와 반도체 경기 악화 영향으로 수출 비중이 높은 경기·충정권 경기가 상대적으로 부진하게 나타났다.

지역경기 상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지역경기 스냅샷’도 새로 선보였다. 경기 순환 단계를 10개 범주로 구분한 후 그래프로 표현한 건데, 호황일수록 진한 빨간색, 불황일수록 진한 파란색으로 표시된다. 새 지표는 '테스트 단계'로 아직 외부 공표 여부는 정해지지 않았다. 정원석 전북본부 기획조사팀 과장은 “우선 연구 목적으로 사용하면서, 통계청 등 협의를 통해 지표 활용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강유빈 기자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