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학대학교(한국공대) 교원 창업기업, 전통 팽이와 IT를 융합시켜 새로운 놀이기기 선보여

한국공학대학교(한국공대) 교원 창업기업, 전통 팽이와 IT를 융합시켜 새로운 놀이기기 선보여

입력
2023.11.28 16:50

롯데

한국공대 교원창업기업 ㈜키메이커스 멤버와 메타블레이드

한국공학대학교(총장 박건수, 이하 한국공대) 디자인공학부 권오재 교수가 2020년에 창업한 ㈜키메이커스에서는 우리나라의 전통 팽이와 IT기술을 융합시킨 새로운 놀이기기인 ‘메타블레이드 팽이’를 선보였다.

해당 기업은 20년 실험실창업사업과 초기창업패키지사업(창업진흥원)를 비롯하여 다수의 정부지원사업 등에 선정되었으며, 7건의 특허 기술이전의 성과를 냈다. 22년에는 디바이스랩 전국 아이콘(ICT-Unicorn) 경진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하여 아이디어를 인정받았으며, 경기도가 주최하는 G-FAIR KOREA에도 참가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교원창업을 한 권오재 교수(디자인공학부)는 “이번에 개발한 스마트팽이(메타블레이드)는 전통적 팽이 게임을 새롭게 재해석하여 운동과 학습효과(중력/가속도/원심력/구심력)는 물론 재미요소를 극대화시켰다.”며, “스마트팽이는 프로토타입이 개발 완료되었으며, 현재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에서 펀딩 중으로 향후에는 B2B, B2C 마켓 강화 및 투자유치에 전력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