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성여대 기후환경대응사업단 8개 시민단체 협약 체결

덕성여대 기후환경대응사업단 8개 시민단체 협약 체결

입력
2023.11.28 16:50



기후위기 환경문제 해결위해 소통 창구 정기 운영 및 지원 협의

덕성여자대학교(총장 김건희) 기후환경위기대응사업단(단장 김종길)과 도봉지역 8개 시민단체 및 기관은 지역적 차원의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10월 26일 이 학교 행정동 3층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학과 시민단체 간 긴밀한 협력체계 구축 합의에 따른 근본적 프로세스를 진행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사업단과 시민단체는 이번 협약을 통해 ▲환경교육프로그램의 공동 개발 및 운영 ▲지역주민과 학생의 환경의식 개선 및 실천을 위한 제반활동 ▲현장 교육강화 목적의 학부생 파견교육과 인턴십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기타 대학과 시민단체 간 협력이 필요한 사업의 발굴 및 공동 추진 등의 다양한 협력 활동을 추진키로 했다.

또한 사업단은 덕성여대 평생학습지원센터와 도봉시민회 간 삼자 협약을 통해 지역적 차원에서 기후위기와 환경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대학과 시민사회간 소통 창구인 동북시민학교를 정기적으로 운영 및 지원하기로 협의하였다.

김종길 단장(덕성여대 사회학전공 교수)은 “기후위기와 환경문제는 따로 떼어 생각할 수 없는 전 지구적 문제이자 동시에 지역 현장을 덮친 문제이기에 대학과 지역사회가 함께 이의 해결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 중요하며 오늘 이 자리는 그 시작을 알리는 중요한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 사업단과 여러 지역시민단체의 협업과 소통을 통해 시급하고 중요한 사업들이 발굴되고 추진되어야 할 것”이라 강조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 Copyright © Hankookilbo

댓글 0

0 / 25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 저장이 취소되었습니다.